본문 영역 바로가기 검색, 소셜미디어, 언어변경, 패미리사이트 영역 바로가기

SK

검색, 언어 변경, 패미리사이트

본문

SK뉴스

SK주식회사

SK㈜, ‘2018 ESG 우수기업’ 대상 수상

2018.11.01

- 지배구조개선 및 사회 책임경영 등에서 2년 연속 A+ 등급 받아
- 전자투표제, 기업지배구조헌장 제정 등 주주친화 경영 강화 및 사회적 가치 제고 노력
- “지배구조 개선은 기업가치 제고로 이어져…투자자들에 장기적 투자 청신호”


SK㈜(대표이사 사장 장동현)가 한국기업지배구조원이 주최하는 ‘2018년 ESG우수기업’ 평가에서 대상(大賞) 기업에 선정됐다. 평가는 국내 상장기업 및 금융회사 930개를 대상으로 진행됐으며 SK㈜는 E(Environment Responsibility, 환경경영), S(Social Responsibility, 사회책임경영), G(Governance, 지배구조) 세 영역의 성과를 합산한 통합등급에서 작년에 이어 2년 연속 A+를 획득했다.

시상식은 11월 1일 서울 여의도 한국거래소 국제회의장에서 열렸으며 SK㈜ 장동현 사장이 참석해 정지원 한국거래소 이사장으로부터 대상을 수상했다.

SK㈜의 대상 수상은 지속적으로 지배구조를 개선하고 사회적 가치 실현에 힘써 온 점이 높이 평가 받은 결과다. 한국기업지배구조원은 선정 결과에서 “SK㈜는 ESG개선을 전사적 아젠다로 설정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강화하고, 이해관계자와 적극적, 지속적으로 커뮤니케이션하여 사회적 가치 창출에 앞장섰다”고 밝혔다.

SK㈜는 국내 대기업 지주사들 중 최초로 올해 정기 주주총회 분산개최와 전자투표제를 실시했으며 기업지배구조헌장을 제정해 내부 견제 강화와 주주소통 확대를 명문화하는 등 주주친화경영을 강화해왔다.

2016년에는 거버넌스 위원회를 설립하고 주주가치에 중대한 영향을 미치는 투자 및 회사의 합병·분할·재무 관련 사항을 사전 심의하도록 해 주주권익 보호를 한층 강화하기도 했다.

SK㈜는 올해 사상 첫 중간배당을 실시해 갈수록 불확실성이 커지는 투자환경에서 주주가치 제고에도 힘썼다.

2015년 통합지주사 출범 시 약속했던 ‘배당성향 30%’을 조기 이행해 2016년 32%, 2017년 37%로 배당성향을 빠르게 높여왔다. 한국기업지배구조원은 SK㈜가 주주권리 행사 편의성, 소유구조, 경영과실 배분 등 주주권리 보호장치를 충실히 작동시켜 왔으며 이사회 및 감사기구의 독립성과 전문성도 확보해 지배구조 리스크로 인한 주주가치 훼손의 여지가 상당히 적다고 평가했다.

기업 지배구조는 글로벌 시장에서 투자자들의 의사결정에 점차 중요한 기준이 된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분석이다. 조명현 한국기업지배구조원 원장은 한 언론 인터뷰에서 “전 세계 투자금액(약 100경 원) 중 27% 정도가 ‘ESG 평가’를 바탕으로 투자되고 있다”며 “ESG 평가가 우수하다는 것은 기업의 지속가능성이 높다는 것이고 국내 투자 문화 선진화가 이뤄지려면 ESG평가를 바탕으로 한 투자가 진행돼야 한다”고 밝혔다.

한편, SK㈜는 사회적 가치 기반의 투명한 경영활동과 주주 권익보호 등을 인정받아 ‘2018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지수(DJSI) World’에 7년 연속 편입되기도 했다.
닫기